코인원,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 ‘Coinone Give’ 프로젝트 시작

2017.12.20

 

[17-12-19] 코인원(대표 차명훈)이 글로벌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다. 코인원은 ‘사람과 기술, 기술과 세상의 연결을 통한 따뜻한 움직임’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세상 곳곳 따스함을 전하기 위한 ‘코인원 기부(Coinone Give)’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코인원 기부(Coinone Give)’는 누구나 쉽게 참여하고 행복한 변화를 만들 수 있는 프로젝트다. 코인원은 이번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블록체인과 암호화폐가 지닌 다양한 가치를 국내외 곳곳 우리 사회 전체에 전파해 나갈 예정이다.

 

코인원의 첫번째 사회공헌 프로젝트는 아프가니스탄의 여성 개발자를 위한 CTI 지원이다. CTI는 ‘코드 투 인스파이어(Code to Inspire)’의 약어로 페레슈테 포르흐(Fereshteh Forough)가 설립했다. CTI는 아프가니스탄 내 뿌리깊은 성 불평등을 바로 잡기 위해 만들어진 비영리 교육 단체이며 기술 및 전문적인 교육은 물론 직업 연계까지 도움을 주는 코딩 전문학교다.

 

최근 아프가니스탄의 여성 교육 기본 권리가 많이 나아졌다고 하지만, 제한적인 사회 참여 기회는 물론 은행 계좌 생성 불가능 등 여전히 제한적인 부분이 많은 상황이다. CTI는 15~25세 사이의 여성을 대상으로 코딩 전문 교육을 진행하며, 교육을 바탕으로 여성들의 독립적인 경제 활동이 가능하도록 돕는다.

 

코인원은 암호화폐와 블록체인을 활용한 기부로 아프가니스탄의 여성들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응원할 예정이다. 코인원의 CTI 프로젝트에 참여를 원한다면 ‘코인원 기부(Coinone Give)’ 페이지를 통해 후원할 수 있다. 코인원에 상장된 8종의 암화화폐를 이용해 후원이 가능하며, 코인원은 기부자들이 참여한 금액만큼 추가로 후원할 예정이다.

 

한편, 코인원은 후원에 참여한 사람 중 100명을 무작위로 선정해 ‘베어베터(Bear.Better)’ 쿠키세트를 증정할 예정이다. 베어베터는 발달장애인이 주인공이 되는 회사로, 발달장애인이 전직원의 80% 이상을 차지하며 그들이 가족 및 이웃과 함께 살아가고자 하는 소망을 실현하는 회사다.

 

코인원 차명훈 대표는 “코인원은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감을 갖고 올바르고 건강한 시장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코인원은 앞으로도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를 활용해 진행할 수 있는 의미있고 따뜻한 나눔과 기부 문화를 고민하고 실행할 계획이다”고 전했다.